뉴스 > 연예

수지 물총축제, MC가 허벅지를? ‘사진보니…’

기사입력 2014-07-27 16: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쓰에이 멤버 수지가 성추행을 당했다는 논란이 불거지고 있다.
수지는 지난 26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창천동 연세로에서 열린 '신촌 물총축제' 오프닝 세리머니에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수지는 '제2회 신촌 물총축제 스프라이트 샤워'에 카운트다운을 외치기 위해 무대에 올랐다. 문제는 이때 발생했다.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수지 옆에 있는 MC의 손이 두

번에 걸쳐 수지의 허벅지를 스치는 모습이 포착됐다.
MC는 행사를 진행하면서 수지의 핫팬츠 아랫단에 의도적인 듯한 터치를 두 번이나 하고 있다.
이에 수지도 갑자기 표정이 굳어진 채 놀란 듯 MC쪽으로 고개를 돌리는 모습도 함께 담겨있어 논란을 피해가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해당 영상은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를 타고 확산되고 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행안부 "여가부 폐지 후 복지부 산하 본부로"…조규홍 "효율적"
  • "박수홍 병원 실려간 후, 아들 폭행한 부친은 형수와 식사"
  • 합참, 강릉 '현무 미사일' 낙탄 사고 사과…주민은 밤새 '덜덜'
  • 시카고, 세계 여행객이 뽑은 美 최고 대도시에 6년 연속 1위
  • [영상] '뿌리면 옷이 된다?'…파리패션위크서 신물질 활용한 드레스 공개
  • 마약 하는 부모와 살던 2살 아기 사망…"아기 모발서 마약 성분 검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