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참좋은 시절’, 맹추격 ‘장보리’ 따돌리고 주말극 1위

기사입력 2014-07-28 08: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참 좋은 시절’이 턱밑까지 추격해온 ‘왔다 장보리’를 따돌리고 주말극 왕좌를 지켜냈다.
28일 오전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다르면 지난 27일 방송된 KBS ‘참 좋은 시절’ 26회는 25.6%의 시청률을 기록, 지난 방송분이 기록한 21.4%에 비해 4.2%P나 상승했다.
‘참 좋은 시절’은 전날 경쟁작 ‘왔다 장보리’와 고작 0.6%P의 차이를 나타내며 주춤세를 보였지만 시청률 급상승으로 선두 자리를 지켰다.
이날 방송에서는 소심(윤여정)과 태섭(김영철)의 이야기가 중점적으로 다뤄졌다. 소심의 이혼 결심을 알게 된 가족들은 적잖게 당황했다. 또 동옥(김지호)은 우진(최웅)의 어머니에게 자신의 솔직한 마음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한편, MBC ‘호텔킹’은 11.8%를, SBS ‘끝없는 사랑’은 9.1%, SBS ‘기분좋은 날’은 5.8%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kiki202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 화성-12형 추정 미사일 '정상각도' 발사…괌까지 타격 가능
  • 일본 열도 5년 만에 통과…홋카이도 한때 대피령
  • 뇌물 받도 터널 부실시공에 눈감아…국토관리사무소 공무원 3명 구속
  • 검찰 '성남FC 의혹' 벌써 세번 째 압수수색…농협·현대백화점 등 7곳
  • ‘김밥 40줄' 주문하고 ‘노쇼'한 50대 남성…벌금 300만원 약식기소
  • "마약검사비 120만원, 내가 냈다"…경찰 체포 상황 전한 이상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