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안방 컴백` 김정훈, 프린스 이미지 벗는다

기사입력 2014-07-28 11: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안방극장에 컴백하는 배우 겸 가수 김정훈이 기존 프린스 이미지를 벗고 액션에 도전한다.
김정훈은 한, 일 합작 드라마 '태양의 도시'를 통해 데뷔 후 처음으로 강력한 액션 연기에 나선다. 본격적인 리얼 액션을 대비해 현재 김정훈은 체육관에서 연습에 열중하고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현재 김정훈은 일산의 모 체육관에서 일주일에 4번씩 연습에 매진하고 있다. 본인도 드라마에서는 처음 찍는 액션신에 많이 긴장하고 있는 것 같다"며 "극 초반부터 강렬한 액션 장면들이 예정돼 있는데, 기존 이미지와는 또 다른 색다른 김정훈의 모습을 기대해도 좋을 듯 하다"고 전했다.
'태양의 도시'는 건설사들의 담합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 김정훈은 극중 주인공 강태양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psyon@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플레감축법, 열린 마음으로 협의" 바이든, 윤 대통령에 친서 전달
  • [속보] "기시다, 6일 윤석열 대통령과 전화회담 조율 중"
  • 홍준표 "개혁보수 타령 그만" 발언에…유승민 '홍준표 말 바꾸기'로 대응
  • 여수 앞바다 기름 유출한 9천 톤급 컨테이너선 적발
  • '일가족 3명 먹튀' 이어…남양주 곱창집, 이번엔 60대 3명이 또 '먹튀'
  • [영상] 美고등학교 흑인학생들 속옷만 입혀 '노예경매’ 놀이…'경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