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혹’ 박하선, 권상우에 쌀쌀맞은 태도…“더 아파야 한다”

기사입력 2014-08-05 22:29

[MBN스타 안성은 기자] ‘유혹’ 박하선이 권상우를 향한 그녀의 분노가 쉽게 식지 않았다.

5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유혹’에서 차석훈(권상우 분)은 나홍주(박하선 분)와 강민우(이정진 분)가 함께 있던 호텔을 찾아간다.

분노한 그를 향해 나홍주는 쌀쌀맞은 태도를 보인다. 차석훈을 보내고 돌아온 강민우는 “왜 그랬냐”고 묻는다.

이에 나홍주는 “그럼 어떻게 하냐”고 한숨을 쉰다. 그는 “미안하다고 빌어야 하냐. 그렇게 하면 아무 문제가 없냐. 그 사람은 더 괴로워해야 한다. 더 부끄럽고 더 비참하고 더 고통스러워야 한다. 내가 아팠던 거, 딱 절반이라도”라며 자신의 속내를 털어놓는다.

사진=유혹 캡처
↑ 사진=유혹 캡처
‘유혹’은 인생의 끝에 몰린 한 남자가 거부할 수 없는 매혹적인 제안을 받고 돌이킬 수 없는 선택을 하면서 이어지는 관계 속에서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찾아가는 네 남녀의 예측불허 사랑이야기를 담은 멜로드라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안성은 기자 900918a@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