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내 생애 봄날’ 감우성 수영, 첫 만남 어땠나 ‘열기 후끈’

기사입력 2014-08-06 11:21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수영 인턴기자]
‘내 생애 봄날’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최근 MBC 새 수목 드라마 ‘내 생애 봄날’ 제작진과 출연진은 상암 MBC 신사옥 대본연습실에서 첫 대본 리딩을 진행했다.
대본 리딩에는 감우성 수영 등 주연 배우들을 비롯해 심혜진 권해효 이기영 등 연기파 중견 배우들이 총출동했다.
대본 리딩은 실제 촬영 현장을 방불케 했다. 감우성은 4년의 연기공백을 못 느낄 정도로 무뚝뚝한 상남자 강동하로 리얼하게 연기했으며, 수영은 밝은 성격이지만 치열하게 살 수밖에 없는 이봄이로 현장 분위기를 리드했다.
또한 극 초반 배경이 제주도인 탓에 대본리딩 현장은 제주도 사투리의 향연이었다. 극중 동하의 친구 길동 역을 맡은 장원영은 실감 나지만, 알아듣기 힘들 정도의 리얼한 사투리로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내 생애 봄날’ 관계자는 “감우성과 수영의 캐릭터가 상반되지만, 그래서 더 잘 맞았던 것 같다. 첫 대본 리딩임에도 두 사람의 호흡이 생각보다 훨씬 좋다. 시청자분들이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내 생애 봄날’은 시한부 인생을 살다가, 장기 이식을 통해 새 심장을 얻은 여자와 심장을 기증한 여인의 남편이 만나 특별한

사랑을 하게 되는 휴먼 멜로드라마다.
‘운명처럼 널 사랑해’ 후속으로 오는 9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다.
누리꾼들은 “‘내 생애 봄날’, 기대된다” “‘내 생애 봄날’, 재밌겠다” “‘내 생애 봄날’, 대박이다” “‘내 생애 봄날’, 캐스팅 화려하네” “‘내 생애 봄날’, 감우성도 나오네” “‘내 생애 봄날’ 본방사수해야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