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매직아이 이효리, 술자리에서 장필순에게 혼난 사연 “분위기 띄우려다…”

기사입력 2014-08-06 11:29

매직아이 이효리, 술자리서 장필순에게 혼나

매직아이 이효리, 장필순, 매직아이 이효리, 장필순

가수 이효리가 싱어송 라이터 장필순에게 혼났던 사연을 고백했다.

지난 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매직아이’에서 ‘술자리 폭력’이라는 주제로 김재동과 3MC 이효리, 문소리, 홍진경와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효리는 “술자리에서 누가 안마시면 흥이 깨지고 나 혼자 취하는 게 싫으니까 다 마셨으면 좋겠다. 누가 늦게 오면 나와 밸런스를 맞춰야 하니까 세 잔을 마시고 시작한다”며 “서울에서는 대부분 그렇게 먹고 술자리는 그런 분위기라고 생각했다”고 자신의 술버릇에 대해 고백했다.

매직아이 이효리, 장필순
↑ 매직아이 이효리, 장필순
이어 “제주도에서 장필순 선배님과 술을 마셨다. 내가 후배고 제일 어리니까 분위기를 띄워야겠다 싶어서 노래도 부르고 했는데 엄청 혼났다. 필순 언니가 뭐하는

짓이냐며 조용히 즐기면 되지 왜 오버하냐고 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효리는 이에 대해 “‘죄송하다. 다시는 그러지 않겠다’고 했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효리의 말이 끝나자 김제동은 “장필순과의 술자리에서 분위기를 띄우려고 한 이효리가 대단하다”며 혀를 내둘렀다.

한편 장필순은 1989년 1집 앨범 ‘어느새’로 데뷔한 싱어송 라이터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