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기덕 일대일 베니스영화제서 작품상 수상, 마동석 주연작이자 김영민-이이경 출연

기사입력 2014-09-10 15:06

김기덕 일대일 작품상 수상

김기덕 일대일이 베니스국제영화제에서 수상작에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끈다.

영화 ‘일대일’이 제71회 베니스 국제영화제의 제11회 ‘베니스 데이즈’에서 작품상을 수상했다.

해외배급사 ㈜화인컷에 따르면 ‘일대일’은 지난 6일 막을 내린 베니스 국제영화제의 제11회 ‘베니스 데이즈’에서 작품상의 영예를 안았다.

‘베니스 데이즈’는 베니스 국제영화제 기간 중 이탈리아 영화 감독 협회와 제작가 협회의 주관으로 열리는 영화제로, 칸 국제영화제의 감독주간에 해당된다.

‘베니스 데이즈’의 개막작으로 선정된 ‘일대일’은 전세계 관객들 앞에서 첫 선을 보여 큰 호평을 받았다. 김기덕 감독은 제69회 베니스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사자상을 수상한 ‘피에타’(2012), 제70회 베니스 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초청됐던 ‘뫼비우스’(2013)에 이어 ‘일대일’(2014)로 3년 연속 베니스를 방문한 진기록을 연출하며, ‘베니스 데이즈’ 작품상 수상의 기쁨까지 누렸다.
김기덕 일대일
↑ 김기덕 일대일

김기덕 감독은 “‘일대일’은 권력의 부정부패와 싸우는 서민들의 이야기이다. 민주주의의 죽음을 상징하는 비극적인 사건과 이를 파헤치다 결국 외롭게 죽어가는 주인공의 모습을 통해 이 시대의 아픔을 전 세계인이 공유하고, 스스로를 돌아보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소감을 남겼다.

‘일대일’은 진실을 밝히려는 가난한 서민들이 부정부패 앞에 굴복하고, 타협하고, 비겁하게 살아가며, 정의를 위해 싸우던 주인공의 외로운 최후를 그린다. ‘일대일’은 비극적인 주인공의 죽음을 통해 지금 이 시대를 살고 있는 우리에게 ‘당신은 누구인가?’라고

묻는다. 배우 마동석이 주연을 맡았고, 김영민, 이이경, 조동인, 테오 등이 출연했다.

김기덕 일대일 수상 소식에 팬들은 “김기덕 일대일 마동석 연기 정말 잘했는데, 수상 축하한다.” “김기덕 일대일 작품상 수상.” “김기덕 일대일 다시 한 번 봐야겠다.” “김기덕 일대일 역시 김기덕 감독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기덕 일대일 김기덕 일대일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