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레버쿠젠 손흥민 리그 첫 골, 속 시원한 순간 ‘환호’

기사입력 2014-09-13 10: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레버쿠젠 손흥민 리그 첫 골 환호

레버쿠젠 손흥민 리그 첫 골 소식이 화제다.

손흥민은 13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바이 아레나에서 열린 베르더 브레멘과의 2014-15시즌 분데스리가 3라운드 홈경기에서 후반 28분, 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의 시즌 4호골이자 리그 1호골이 터지는 순간이었다.

손흥민은 앞서 도르트문트전과 헤르타 베를린전에 출전했지만 골 사냥에 실패했다. 독일축구협회(DFB) 포칼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1골과 2골을 넣은 것과 대조적인 결과였다.

하지만 손흥민의 리그 첫 골은 오래 걸리지 않았다.

A매치 데이로 두 차례 평가전을 치른 뒤 복귀한 손흥민은 피로 탓에 브레멘전에서 후반 16분 교체 투입됐다. 그리고 그라운드를 밟은 지 12분 만에 골을 기록했다.

그러나 손흥민은 영웅이 되기 약간 모자랐다. 레버쿠젠은 12분 뒤의 동점골을 내줬고, 결국 브레멘과 3-3으로 비겼기 때문이다.

레버쿠젠 손흥민 리그 첫 골 소식에 누리꾼들은 "레버쿠젠 손흥민 리그 첫 골, 기다리던 소식이다." "레버쿠젠

손흥민 리그 첫 골, 앞으로도 좋은 소식 들려주길." "레버쿠젠 손흥민 리그 첫 골, 기분이 좋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레버쿠젠은 오는 17일 오전 3시45분부터 AS 모나코(프랑스)와 챔피언스리그 본선 C조 원정 1차전을 치른다.

레버쿠젠 손흥민 리그 첫 골
레버쿠젠 손흥민 리그 첫 골, 손흥민, 레버쿠젠 손흥민 리그 첫 골, 손흥민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국방부 병영생활관 예산 대통령실 이전에 사용...국방부 "장병시설 영향 없어"
  • 김건희 박사논문 5인 서명 '동일인' 추정···교육부 "하자 없다"
  • "저녁밥 거부했다고" 딸 청소기로 때린 친모 집행유예
  • 10월 2일 MBN 뉴스센터 주요뉴스
  • 이양희 부친 언급한 이준석 "사사오입 개헌, 최근과 데자뷔"
  • 귀찮고 부끄럽다는 이유로 '거스름돈 외면'하는 청소년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