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빠 어디가' 윤민수, 어머니 위해 최초로 노래 부른다

기사입력 2014-09-13 13: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가수 윤민수가 생애 처음으로 어머니를 위해 노래를 열창했다.
14일 방송되는 MBC ‘일밤-아빠! 어디가?’에서는 윤민수는 어머니를 위해 특별한 시간을 보낸 모습을 그렸다.
윤민수는 지난 7일 ‘추석 특집편’에서 삼대가 판박이 외모를 자랑하며 공개된 바 있는 어머니를 위해 손수 요리를 해 대접, 노래까지 선사했다.
이날 ‘아빠 어디가’를 통해 어머니 앞에서 처음으로 노래를 부른다고 밝힌 윤민수는 평소 노래 부를 때와는 사뭇 다른 긴장한 모습을 보이며 아들 윤후 못지 않은 귀여운 모습을 보였다.
한편 윤민수는 오는 10월 18, 19일 양일간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단독 콘서트 ‘2014 바이브 콘서트 메모리즈’를 개최한다
psyon@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폐연료봉 운송 사고 땐 피폭돼도 사실상 무보험?
  • 이틀 만에 또 미사일…북 외무성 "항모 끌어들여 위협"
  • [단독] '입금만 700여명'…비상장주식 사기 일당 무더기 검거
  • [단독]"장애인용 쇼핑카트는 어디에?"…대형마트 관리감독에 손 놓은 정부
  • 비·조정석, 유명 골퍼와 불륜설에 강경 대응…"명백한 허위"
  • "새 MC가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해 기대했는데"…대구 달서구 주민들 불만,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