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런닝맨' 오상진 조진웅 김성균 게스트로 출격…"훈훈하네~"

기사입력 2014-10-19 16: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런닝맨'
'런닝맨'  사진=SBS
↑ '런닝맨' 사진=SBS

김성균, 조진웅, 오상진이 '런닝맨' 게스트로 출격합니다.

19일(오늘) 방송될 SBS‘런닝맨’ 217회에서는 방송인 오상진과 영화 '우리는 형제입니다'의 조진웅, 김성균이 게스트로 출연합니다.

세 사람은 ‘런닝맨’ 멤버들과 치열한 ‘死 빙고 레이스’를 벌입니다.

이날 오상진은 단정하고 잘생긴 ‘완벽남 아나운서’ 캐릭터를 탈피, 예능인으로 활약을 펼쳤습니다.

오상진은 ‘런닝맨’ 첫 출격임에도 불구, 금세 레이스에 적응해 격렬한 몸싸움도 마다하지 않는 등 거친 남성의 본능을 백분 발휘하며 ‘런닝맨’들을 위협했다는 후문.

또한 시작 전 프로 운동선수와도 같은 멋진 비주얼로 팀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지만, 이내 ‘잘생긴 허당’으로서 실체를 드러내고 말았던 것. 오상진은 당연히 받아내야 했어야 할 아주 쉬운 서브를 허무하게 놓쳐 지켜보던 이들의 야유를 받는 등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습니다.

또 다른 출연자인 김성균은 ‘런닝맨’ 사상초유의 ‘대박 사건’을 터뜨리며 현장을 초토화시켰습니다.

‘머드 배구’ 게임 장소에 들어선 김성균이 사색이 되어 유재석에게 은밀한 귓속말을 전했던 것.

김성균의 말을 들은 유재석이 “성균이...화

장실 가고싶대!”라고 외치며 포복절도하자, 함께 있던 ‘런닝맨’들 또한 예기치 못한 상황에 배꼽이 빠져라 웃었다는 후문입니다.

조진웅은 “‘런닝맨’ 멤버들을 모두 아웃시키겠다”고 당차게 공표해 기존 멤버들을 경악하게 만들었습니다.

종잡을 수 없는 카리스마로 ‘런닝맨’을 쥐락펴락해 긴장감을 놓치 못했다고.

'런닝맨' '런닝맨' '런닝맨'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가벽 철거" 두 차례 공문에도 꿈쩍 않는 해밀톤 호텔
  • 국민의힘 "민주노총, 법 위에 군림"…민주당 "치킨 게임으로 몰아"
  • "최중증 발달장애인 24시간 돌봄 도입"…실효성 있나
  • 내일 전국 대부분 한파경보…서울 영하 7도
  • 서방, 중국에 '백지 시위' 탄압 경고…새 반중 전선 모멘텀?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