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삼시세끼’ 이서진, 류승수 때문에 반죽과 고군분투

기사입력 2014-11-14 23: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여수정 기자] ‘삼시세끼’에서 배우 이서진과 류승수가 수제비를 만들던 중 반죽 때문에 잠시 충돌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에서 이서진과 류승수는 수제비가 아닌 수제비 죽을 만들며 웃음을 안겼다.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류승수는 이서진과 함께 식사를 준비했다. 특히 밀가루 반죽을 처음 만들어보는 이서진은 류승수에게 물의 양을 조절해 줄 것을 제안했고, 류승수는 태연하게 물을 넣었다. 그러나 사실 필요 이상으로 많은 물을 넣었던 상황.

‘삼시세끼’에서 배우 이서진과 류승수가 수제비를 만들던 중 반죽 때문에 잠시 충돌했다. 사진=삼시세끼 캡처
↑ ‘삼시세끼’에서 배우 이서진과 류승수가 수제비를 만들던 중 반죽 때문에 잠시 충돌했다. 사진=삼시세끼 캡처
사태를 알 리 없는 이서진은 반죽이 아닌 죽을 보며 허망해했고 “난 밀가루 반죽이 처음이다. 그래서 물어본 건데, 자신이 알아서 넣은 건지 모르겠

다”고 류승수에 대한 원망을 드러냈다.

죽을 반죽으로 만들기 위해 남은 밀가루를 넣으며 이서진은 홀로 반죽과 고군분투했다.

‘삼시세끼’는 도시에서 쉽게 해결할 수 있는 ‘한 끼’ 때우기를 낯설고 한적한 시골에서 가장 어렵게 해 보는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여수정 기자 luxurysj@mkculture.com / 트위터 @mkculture

화제 뉴스
  • 경찰 "박원순 시장 타살 혐의점 없다 판단"…행적 확인은 계속
  • [뉴스추적] 7·10 세금폭격에 눈치 보기 극심…다주택자 버틸까?
  • 신규 확진 보름 만에 30명 대…배드민턴 동호회서 추가 확진
  • 김종인, 조문 가려다 보류…안철수 "5일장 치를 일 아니다"
  • WHO "코로나19 안 사라질 듯…카자흐스탄 폐렴도 코로나 가능성"
  • 백선엽, 대전현충원 안장…정치권에서 찬반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