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자기야’ 정성호, 정관수술 위기 “내 정관이야” 폭소

기사입력 2014-11-21 09: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강태명 기자]
개그맨 정성호가 장모님의 정관수술을 권유에 깜짝 놀라며 부끄러워해 웃음을 안겼다.
정성호는 20일 방송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에서 장모님 오영숙 씨의 권유로 비뇨기과를 방문했다.
그는 정관수술을 권하는 장모님과 함께 비뇨기과를 찾았다. 정성호는 “내 정관이다. 정말 이러는 게 어딨냐”며 “여길 장모랑 같이 오는 사위가 어디있냐”고 부끄러워했다.
하지만 ‘다섯째 금지령’을 내린 장모님의 의지는 확고했다. 정성호는 손을 뿌리치면서까지 달아나려 했지만 진료실에

끌려 들어갈 수밖에 없었다. 좌불안석 불안한 그의 표정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오 씨는 “난 네가 수술했으면 좋겠다. 다섯째 안 낳겠다는 각서도 쓰지 않았느냐”고 오히려 그를 설득했다.
정성호는 화제를 장모님의 당뇨병 증세로 돌린 뒤에야 위기를 모면할 수 있었다. 그는 “아내 경맑음과 상의를 한 뒤 나중에 다시 비뇨기과를 찾겠다”고 말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이임재 전 용산서장 첫 통화 보고는 '10시 32분'…위증 가능성 커져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결렬...아침 첫차부터 파업 돌입
  • "휘발유 없습니다"…기름 떨어진 주유소 '확대'
  • 가나전 논란의 순간들...심판은, 벤투는 왜?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