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피노키오’ 김영광, 키다리 마이크맨 변신

기사입력 2014-12-17 10:18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정영 인턴기자] 김영광이 일일 마이크맨으로 변신했다.
17일 배우 김영광은 자신의 공식 웨이보를 통해 “오늘은 마이크맨 범조”라는 글과 함께 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 촬영장의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일일 마이크맨으로 변신해 스태프의 일을 돕고 있는 김영광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날 김영광은 모델 출신다운 남다른 기럭지를 십분 활용해 스태프를 대신해 멀리 떨어진 곳까지 거뜬히 마이크대를 들어 올리는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이다.
무엇보다 연일 밤샘 촬영으로 피로가 누적된 와중에도 특유의 반달 미소로 스태프의 흑기사를 자처해 훈훈함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극중 김영광은 재벌 2

세 서범조로 분하지만, 재벌 2세인지 드러내지 않는 천진난만한 순수 허당 이미지로 신개념의 친근한 재벌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한편 김영광이 출연하고 있는 ‘피노키오’ 11회는 오늘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이날 피노키오를 접한 누리꾼들은 “피노키오, 김영광 키 크니까 마이크맨 잘 어울려” “피노키오, 이종석 김영광 기럭지 작렬”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