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혜영, ‘슈퍼맨이 돌아왔다’ 내레이션 맡는다 …오는 9일 첫 녹음

기사입력 2015-01-05 18: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손진아 기자] 배우 정혜영이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의 내레이션을 맡는다. 그동안 따뜻한 음성으로 ‘슈퍼맨’의 내레이션을 책임져 왔던 배우 유호정의 뒤를 이어서 정혜영이 바통을 이어받게 됐다.

정혜영은 대한민국의 손꼽히는 잉꼬부부이며, 대표 선행 연예인으로 정평이 나있다. 그는 슬하에 네 명의 아이들 두고, 세계 곳곳에 후원하고 있는 아들, 딸이 800여명에 달할 정도로 아이들을 사랑하는 연예인으로 유명하다. 이에 그가 ‘슈퍼맨’과 만나 더 큰 시너지를 발휘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작년 11월에는 정혜영의 남편인 가수 션과 그의 자녀들인 하음, 하랑, 하율, 하엘이 ‘슈퍼맨’에 출연해 가정적이고 화목한 모습을 보여주며 큰 화제를 모은바 있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작진은 “먼저 그 동안 내레이터 자리를 맡아주신 유호정씨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유호정씨의 뒤를 이어 ‘슈퍼맨’의 목소리를 책임질 정혜영씨는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아름다운 부부로, 많은 이들에게 롤 모델이 되고 있는 따뜻한 가정의 엄마이다. 특히 정혜영씨가 네 명의 자녀를 둔 만큼 엄마의 따뜻한 시각을 ‘슈퍼맨’에 담아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에 제작진도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한편, 정혜영은 오는 9일 첫 녹음에 들어갈 예정이며, 정혜영이 처음으로 합류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60화 방송은 오는 11일 방송된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불이 난 현대아울렛 최근 영상 보니…주차장에 종이박스 가득 쌓여 있었다
  • 검찰, '삼성웰스토리 급식 몰아주기' 의혹 최지성 전 미전실장 소환
  • [속보] 코스피 장중 2,200선 붕괴…2년 2개월만
  • 대통령실 "尹 비속어 논란, 고발·소송 불필요 결론"
  • 이준석, 尹 비속어 논란에 "민생 경보음 들리느냐 안 들리느냐가 더 중요"
  • 인도서 로또 1등 당첨돼 43억 얻은 남성 "로또 1등 되고 불행해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