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女 아나운서 이상형’ 강민호와 열애 신소연, 승리자 되다…

기사입력 2015-01-22 19: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지승훈 인턴기자]
강민호와 열애 신소연
강민호와 열애 소식을 전한 기상캐스터 신소연은 어떻게 승리자가 된 것일까.
강민호는 과거 여자 아나운서 사이에서 이상형으로 지목돼 눈길을 끈다.
김민아 MBC스포츠플러스 아나운서는 과거 한 인터뷰에서 “나이는 어리지만 남자다운 듬직한 매력이 있다”면서 강민호를 이상형으로 뽑은 바 있다.
또 김석류 전 KBSN 스포츠아나운서도 과거 한 방송에서 진행한 ‘이상형 월드컵’에서 강민호를 최종 선택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연은 강민호와 열애에 있어 다른 여자 아나운서들의 시샘을 한 몸에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강민호는 22일 신소연과 열애를 인정했다.
강민호는 22일 구단을 통해 “2012년 있었던 시구를 통해 (신소연을) 처음 만났다. 내가 먼저 호감을 느껴 다가가게 됐고 현재까지 각자의 자리에서 열심히 일하며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면서 “앞으로 책임감을 느끼고 더욱 열심히 일하겠다”고 열애 소식을 인정했다.
앞서 신소연은 2012년 8월 부산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경기에서 시구자로 참석해 강민호와 인연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강민호는 2004년 롯데에 입단해 국가대표 포수로, 신소연은 2011년 9월 SBS 기상캐스터로 입사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강민호와 열애 신소연 강민호 놓치지 마세요” “강민호와 열해 신소연 대박이네 잘 잡았다” “강민호와 열애 신소연 선남선녀 부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감사원 문자 논란에 "관여할 여유 없어" [가상기자 뉴스픽]
  • 베트남 다낭 호텔 수영장서 한국인 관광객 '감전사'
  • '역대 최대 적자' 한전, 한우·오마카세에 법카 펑펑 써 도마
  • 만취 SUV 역주행해 정차 승용차 '쾅'…길가 앉아있던 차주 참변
  • 8년 전 박수홍 '노예계약' 예견한 변호사…"형을 소송하라고요?"
  • 황희 "인도 측이 김정숙 여사 초청 먼저 제안…국민의힘이 사실왜곡"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