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간통죄 위헌 판결에 정윤희 과거 간통 혐의 `화제`

기사입력 2015-02-26 18: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헌법재판소가 형법상 간통죄에 대해 위헌 결정을 내렸다. 이에 과거 간통 혐의로 구속됐던 배우 정윤희가 덩달아 주목을 받고 있다.
‘70년대 톱배우’ 정윤희는 1984년 중앙건설 조

규영 회장과 밀애를 즐기다 조 회장의 전 부인으로부터 간통죄로 고소당해 구속됐다.
이후 두 사람은 위자료 등 1억 원을 주기로 하고 5일 만에 유치장에서 풀려나 무죄 판정을 받았다. 두 사람은 같은 해 12월 결혼했다.
이외 옥소리, 탁재훈, 김주하 전 앵커의 남편이 간통죄로 고소당한 바 있다.
‘정윤희’ ‘정윤희’ ‘정윤희’ ‘정윤희’ ‘정윤희’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카타르] 우루과이전 죽도록 뛴 가나 왜?...대통령도 '12년 벼른 복수'
  • '서해 피격' 서훈, 새벽에 구속영장 발부…"증거 인멸 염려"
  • 부천 단독주택서 가스 누출...일가족 3명 일산화탄소 중독
  • 군산 '관리도' 남쪽 해상서 부선 침몰…인명 피해는 없어
  • 美, '핵무기' 탑재 가능한 차세대 폭격기 'B-21' 공개
  • 역전골 '황희찬' 대신 "조유민" 외친 벤투...관중도 함께 "유민" 외쳤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