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12th 한국대중음악상] 권나무-김사월&김해원, 최우수 포크 부문 수상

기사입력 2015-02-26 21: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남우정 기자] 권나무, 김사월&김해원이 최우수 포크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26일 오후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아트홀맥에서 제 12회 한국대중음악상 시상식이 진행됐다.

이날 권나무는 노래 ‘어릴 때’로 최우수 포크 부문 노래상을 수상했다. 그는 “저 같은 사람도 이런 상을 받을 수 있구나 생각이 든다. 음악을 시작하면서 처음으로 제 삶이 주변을 돌다가 살고 싶은 삶으로 살아봤던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무엇보다 많이 미워하고 사랑했던 분들에게 감사하다. 이런 좋은 상이 많은 뮤지션에게 주어졌으면 좋겠다. 앞으로 계속 노래 하겠다”고 밝혔다.

김사월&김해원은 최우수 포크 부문 음반상을 수상했다. 두 사람은 “이 상으로 더 좋은 앨범으로 만들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저희가 처음 음악 할 때 좋다고 해줬던 사람들 때문에 음악을 계속 할 수 있었다. 같이 음악 하는 분들 모두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대중음악상은 대중음악 관련 여러 전문가들이 모여서 음원순위와 판매량 등의 조건을 배제하고 심사를 해서 결정하는 시상식으로 올해는 종합 4개 분야와 26개 세부부문을 시상한다. 올해는 포크 음악과 앨범 부분이 새로 생겨났으며 로큰롤 라디오, 선우정아, 김오키, 윤영배, 옐로우 몬스터즈가 축하 공연을 펼쳤다.

남우정 기자ujungnam@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규성 2골에도 가나에 2-3 분패...16강 안개
  • '50억 클럽'도 폭로…"곽상도, 김만배에 돈 꺼내주고 징역살라 해"
  • [단독] 20년째 식중독 사망 0명?…엉터리 통계에 처벌도 약해
  • 추락 헬기 원인 놓고 충돌…"한 달 전 기체 이상" vs. "결함 없다"
  • 하와이 마우나 로아 화산 분화 시작…세계 최대 활화산
  • "한국, 월드컵 빨리 탈락하길"…김민재 부상 걱정한 이탈리아 기자 농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