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옹알스, 멜버른코미디페스티벌 참가 위해 호주 출국…“한국 코미디 힘 보여주겠다”

기사입력 2015-03-17 13: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남우정 기자] 세계 3대 코미디 페스티벌인 호주 ‘멜버른 코미디 페스티벌’에 공식 초청된 논버벌 퍼포먼스팀 옹알스의 근황을 전했다.

16일 옹알스 공식 인스타그램에는 “옹알스가 오늘 호주 멜버른에 도착했다. 대한민국의 문화와 대한민국의 코미디의 힘을 보여주러 떠난 옹알스를 위해 응원해달라”며 “호주 멜버른에 도착하자마자 호주 방송국 ‘SBS 라디오’를 시작으로 한인 매거진 ‘라온’ 인터뷰를 끝으로 오늘 스케줄을 마쳤다”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옹알스 멤버 채경선, 조수원, 조준우, 최기섭이 현지 라디오에서 녹화에 임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다. 또 옹알스는 태극기가 달린 모자와 ‘코리아 코미디’(Korea Comedy)가 쓰여진 후드 티셔츠를 입고 한국 코미디를 알리고 있다.

지난해 ‘멜버른 코미디 페스티벌’에 참석해 아시아 최초로 감독상에 해당하는 ‘디렉터스 초이스’ 상을 받았던 옹알스는 올해에도 ‘멜버른 코미디 페스티벌’에 초청, 비지니스 파트너의 자격으로 참석해 현지 관계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옹알스는 페스티벌 기간 중 현지 TV 프로그램에도 출연할 예정이다.

한편 2007년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인 채경선, 조준우, 조수원의 3인 체제로 결성된 옹알스는 이후 SBS 공채 개그맨 출신 최기섭과 하박, 마술사 이경섭과 비트박서 최진영, 그리고 KBS2 '개그스타'에 출연했던 김국진이 합류해 지금의 8인 체제가 됐다.

남우정 기자ujungnam@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화제 뉴스
  • 추미애 "공수처1호 수사대상 성역 없다" 윤석열 간접 시사?
  • [속보] 코로나19, 어제 신규확진 39명…4일만에 30명대로
  • 쿠팡 관련 확진자 100명대…"주말 종교행사 자제"
  • 트럼프 "약탈하면 총격할 것" 경찰 폭력 미화 논란에 '재해명'
  • [단독] 커닝하다 걸린 시험 응시생…알고보니?
  • "또 코로나" 식당가 텅텅 얼마 없는 예약도 취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