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나 혼자 산다’ 강남, 장난치다 엄마에게 ‘등짝 스매싱’ 당해

기사입력 2015-04-10 23:41 l 최종수정 2015-04-11 00:36

[MBN스타 안세연 인턴기자] 그룹 엠아이비 강남의 장난기가 엄마의 폭력성을 깨웠다.

10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강남의 엄마 권명숙이 강남의 집을 방문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강남은 권명숙에게 “피아노 쳐주겠다”며 건반 앞에 섰다. 하지만 강남은 피아노에 탑재 되어있는 자동연주곡을 틀고 치는 척 시늉을 했다.

사진=나 혼자 산다 캡처
↑ 사진=나 혼자 산다 캡처
권명숙은 “난 안 속는다. 진짜로 쳐라. 조용한 곡으로 쳐 달라”며 강남에게 직접 피아노를 치길 부탁했다.

하지만 강남은 또 똑같은 장난을 쳤고 권명숙은 강남 등판을 힘차게 두드렸다.

‘나 혼자 산다’는 혼자 사는 유명인들의 일상을 관찰 카메라 형태로 담은 다큐멘터리 형식의 예능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15분에 방송된다.

안세연 인턴기자 yeonnie88@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