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서지수 루머유포자 결국 벌금형, 뭐라고 했나 봤더니…‘헉!’

기사입력 2015-05-09 10:45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걸그룹 러블리즈 서지수에 대한 루머를 유포한 A씨와 미성년자 B씨가 결국 약식 기소됐다.
최근 법조계에 따르면 A씨와 B씨는 서지수의 루머를 온라인에 유포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습니다. 검찰은 이들을 약식 기소했으며 벌금을 부과했다.
검찰은 공소장에 “피고인은

피해자를 비방할 목적으로 정보통신망을 통해 공공연하게 거짓의 사실을 드러냈으며 피해자의 명예를 훼손했다”고 적시했다.
러블리즈 소속사 측은 8일 이와 관련해 “약식 기소와 벌금형은 사실”이라며 “곧 공식입장을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서지수의 러블리즈 합류는 아직 결정된 바 없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