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용녀, 부유했던 집안 “아버지 청와대 계셨다…훌륭한 군인”

기사입력 2015-07-07 10: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수영 인턴기자]
연극배우 이용녀가 과거를 회상했다.
7일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서 이용녀는 어린시절 부유했던 집안과 아버지의 과거를 공개했다.
이용녀는 “어릴 때부터 집안이 잘살았다”며 “아버지는 돌아가셨다. 그때

내가 편하게 살았던 이유는 아버지가 청와대에 계셨고 여유로워서 밥을 굶거나 돈 벌어 학비를 내거나 하는 일은 없었다”고 전했다.
또한 “그래서 잘 살았다는 것이지 엄청나게 잘 산 건 아니다. 큰 걱정 없이 살았다. 아버지는 이 세상에서 가장 훌륭한 군인이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이용녀는 유기견 60마리와 여름 맞이 대청소를 실시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대통령실 "北도발, 7차 핵실험 가능성 높이는 단계별 시나리오"
  • "박수홍 병원 실려간 후, 아들 폭행한 부친은 형수와 식사"
  • [속보] 바이든, 尹대통령에 친서…"열린 마음으로 인플레법 협의"
  • 24만 탈모인, 희망 생겼다…캄보디아 야생식물서 탈모 예방효과 확인
  • '일가족 3명 먹튀' 이어…남양주 곱창집, 이번엔 60대 3명이 또 '먹튀'
  • [영상] BTS 뷔도 반한 '11살 피카소'…천재 소년의 그림 수억 원대 완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