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협녀’ 김고은 “와이어 연기, 고소공포증 없어” 강인한 여배우

기사입력 2015-08-06 22:39

‘협녀’ 김고은 “와이어 연기, 고소공포증 없어” 강인한 여배우

배우 김고은이 액션 연기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5일 오후 서울 광진구에 위치한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협녀, 칼의 기억’ 언론시사회가 개최됐다. 이날 시사회에는 배우 전도연, 김고은, 이경영, 배수빈, 김영민, 박흥식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김고은은 극중 캐릭터가 격렬한 액션을 선보여야 했던 것에 대해 어땠냐는 질문에 “와이어를 많이 탔는데, 내가 고소공포증이 없다”고 운을 뗐다.

김고은
↑ 김고은
이어 그는 “그 이야기를 들은 무술감독이

(와이어를) 탈 때마다 500원씩 내고 타라는 말씀을 하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협녀, 칼의 기억’은 칼이 곧 권력이던 고려 말, 왕을 꿈꿨던 한 남자의 배신 그리고 18년 후 그를 겨눈 두 개의 칼. 뜻이 달랐던 세 검객의 피할 수 없는 숙명을 그린 액션 대작이다. 8월13일 개봉.

김조근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