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런닝맨’ 송지효-개리, 러브라인 재점화?…몸 바쳐 송지효 구했다

기사입력 2015-10-26 08: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차석근 기자] '런닝맨' 개리가 송지효를 지키기 위해 몸을 던졌다.

지난 2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 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 가수 개리와 배우 송지효가 미로에서 헌터들에 저항했다.

이날 런닝맨들은 미로를 탈출해야 하는 미션을 받았다. 미로 곳곳에는 런닝맨을 탈락시키는 헌터들이 잠복해있었다. 개리는 송지효가 헌터의 공격을 당하자 송지효만은 살리려 그의 이름표를 보호했다.

‘런닝맨’ 송지효-개리, 러브라인 재점화?…몸 바쳐 송지효 구했다
↑ ‘런닝맨’ 송지효-개리, 러브라인 재점화?…몸 바쳐 송지효 구했다
개리가 백허그로 살신성인했지만 막무가내 헌터들을 막을 수 없었다.

두 사람은 "도대체 어떻게 하라는 것이냐"며 답답함을 토로했다.

한편 이날 '런닝맨'에서 런닝맨들은 '의문의 초대자'의 초대에 응해 동화 속에서 바로 튀어나온 듯한 거인국 방, 소인국 방, 180도 뒤집힌 거꾸로방 등 기발한 콘셉트의 세트에서 제작진이 준비한 게임을 진행했다.

런닝맨 송지효 개리

차석근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7명 숨진 현대아울렛 합동감식…담배꽁초 없고 전기차 폭발도 아니다?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70대 고시원 건물주, 손 묶인 채 목 졸려 사망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 박유천 "국내서 활동하게 해달라" 신청…법원서 '기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