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궁금한 이야기Y’, 경주 사륜바이크 사고…남자친구 증언이 이상하다?

기사입력 2015-11-06 21:30 l 최종수정 2015-11-06 21: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스타 최윤나 기자] 결혼을 앞둔 여자가 사륜바이크를 타던 중 사망했다. 하지만 남자친구의 진술에 대해 의문이 제기됐다.

6일 오후 방송된 SBS 시샤교양프로그램 ‘궁금한 이야기Y’에서는 결혼을 앞둔 김혜은 씨가 남자친구와 함께 사륜바이크를 타던 중 갑작스레 사고가 나 죽음을 맞이한 것, 그 의문점에 대한 장면이 그려졌다.

김혜은 씨는 남자친구 이 씨와 함께 사륜바이크를 타던 중 사고를 맞이해 사망했다. 사고의 원인은 김혜은 씨가 운전을 하던 중 고르지 못한 길을 미처 보지 못했다는 것이었다. 하지만 그 사건 뒤에는 숨겨진 이야기가 있었다.

사진=궁금한 이야기Y 캡처
↑ 사진=궁금한 이야기Y 캡처


김혜은 씨의 동생은 “바이크 업체 관계자가 사고 당시 운전을 하고 있던 사람이 누나가 아니라는 말을 했다”고 말했다. 이에 바이크 업체 관계자는 “여자가 넘어져 있었다. 바이크는 좀 더 뒤에 있었다”며 “주위에 있던 사람들도 여자가 먼저 떨어지고 남자가 뛰어왔다고 말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에 사고의 의문점이 제기됐다. 남자친구의 증언대로라면 두 사람이 떨어진 장소, 그리고 바이크의 파손 정도가 상황과 안 맞는 것이기 때문이다. 경찰은 “목격자가 중요하다”라고 수사에 대해 입장을 말했다.

최윤나 기자 refuge_cosmo@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채널A 기자 명예훼손 혐의' 최강욱 1심 무죄
  • 이재명 "윤석열 정부, 헛발질로 판명난 '북풍몰이' 빌미로 보복감사"
  • 민간인 죽어가는데…푸틴, 1100만원짜리 재킷입고 축하 공연 즐겨
  • 이스라엘 유적지서 무더기 금화…전쟁 때 주인이 벽에 숨긴 재산 추정
  • 김건희 여사는 조종석·검사는 칼 들고…금상 받은 '윤석열차' 만화 논란
  • "필로폰하면 살 빠지는데"…마약 전문 유튜버도 놀란 돈스파이크 몸 사이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