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원빈 측, 중국 컴백설 해명 "국내 작품 검토 中"

기사입력 2016-01-12 09:47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인턴기자]
배우 원빈의 측이 ‘중국 컴백설’을 해명했다.
12일 원빈의 소속사 이든나인 측은 ‘원빈이 중국행을 고려하고 있다’는 보도에 대해 "원칙적으로 국내 작품도 검토하고 중국 작품도 제안이 들어오는 것은 검토한다. 가능성은 다 열려있다. 현 시점에서는 중국 작품을 논의하고 있는 것이 없다"고 밝혔다.
이어 "해외 작품 보다 한국 작품이 훨씬 더 많

이 들어온다. 때문에 차기작은 국내 작품 위주로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한 매체는 원빈이 중국 에이전시를 알아보고 중국 작품을 수집하고 있다며 중국 작품으로의 컴백 가능성을 제시했다.
원빈은 2010년 영화 '아저씨' 이후 차기작을 내놓고 있지 않은 상황이다. 별다른 공식 일정 역시소화하지 않고 있다. 그의 행보에 추측이 난무하는 이유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