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화려한 유혹’ 정진영 “차예련이 배신…집에서 내보내라” 격분

기사입력 2016-02-08 22:36 l 최종수정 2016-02-08 22:44

[MBN스타 김윤아 기자] 배우 정진영이 딸의 배신을 알아차리고, 내쫓을 결심을 했다.

8일 오후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에서는 강석현(정진영 분)이 일주(차예련 분)의 배신을 뒤늦게 알고 충격에 빠졌다.

이날 강석현은 진형우(주상욱 분)를 통해서 일주가 몰래 비자금을 빼돌렸다는 얘기를 전해 듣고 충격에 빠졌다.

사진=화려한 유혹 캡처
↑ 사진=화려한 유혹 캡처
실상은 진형우가 강석현과 일주 사이에 금이 가도록 하려고 일을 꾸민 것이었던 것.

강석현은 강일주의 죄를 알고도 신은수(최강희 분)를 외면했던 지난날을 떠올렸다. 당시 강석현은 강일주에게 진형우를 버리라는 조건을 걸고 강일주의 죄를 덮어준 것이었다.

강석현은 신은수가 면회를 오자 “일주를 집에서 내보내라. 내가 여기서 나가려고 들여온 돈을 일주가 형우와 나눠가졌다. 그 아이한테 꽃을 피우려고 했는데 제 아비까지 죽이는 독초다”라며 강일주를 완전히 내치려 했다.

김윤아 기자 younahkim@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