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소현옹주, 이뤄질 수 없는 순애보 사랑 '자신도 모르게 소현옹주 손을 잡은 장영실'

기사입력 2016-02-09 13:49 l 최종수정 2016-02-11 09: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소현옹주, 이뤄질 수 없는 순애보 사랑 '자신도 모르게 소현옹주 손을 잡은 장영실'
소현옹주/사진=KBS
↑ 소현옹주/사진=KBS

소현옹주가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6일 방송된 KBS 1TV 대하드라마 '장영실'(극본 이명희, 마창준 연출 김영조) 11회분에서는 애틋한 손길로 이어진 장영실 역(송일국 분)과 소현옹주 역(박선영 분)의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노비와 옹주, 신분의 차이를 결코 극복할 수 없기에 맺어질 수 없는 두 사람의 인연. 하늘에 대한 열정으로 가득 찬 장영실의 순애보가 과연 어떻게 그려지게 될지 궁금해지는 대목입니다.

특히 방송 스틸컷에서는 자신도 모르게 소현옹주의 손을 잡아버린 장영실의 모습이 공개되기 했습니다.

어린 시절 소현옹주를 빼닮은 목각인형을 선물했던 영실. 소현옹주는 어린 시절부터 영실이 갖고 있는 하늘에 대

한 열정과 뛰어난 재능을 누구보다 더 잘 알고 있는 인물입니다.

교형의 위기에 처한 영실을 생각하며 누구보다 마음을 졸였고 영실을 살려줄 유성우가 내리는 하늘을 바라보며 기쁨의 눈물을 흘리기도 했으며 명나라로 떠나는 영실을 위해 버선을 만드는 등 영실을 살뜰히 챙기기도 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 백혈병으로 타계…향년 96세
  • "레미콘만 기다려요"…건설현장 절반 '스톱'
  • 6년 만에 서울 지하철 총파업 돌입…노사 다시 협상 테이블에 앉아
  • 전국 '한파경보' 설악산 체감온도 영하 27.5도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