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나 혼자 산다 한채아 털털 매력의 끝 "코 푸는데 이물질이 나오기도 했다"

기사입력 2016-02-11 20: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나 혼자 산다 한채아 털털 매력의 끝 "코 푸는데 이물질이 나오기도 했다"

나 혼자 산다 한채아/사진=MBC
↑ 나 혼자 산다 한채아/사진=MBC


나 혼자 산다에 배우 한채아가 출연할 예정인 가운데 과거 '진짜 사나이'에서의 털털한 매력도 재조명 되고 있습니다.

과거 MBC '진짜사나이' 여군특집에 출연한 한채아는 생활관에서 코를 푸는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한채아는 답답했는지 휴지를 이용해 적극적으로 콧속 이물질을 제거했고 이 모습은 그대로 전파를 탔습니다.



이후 한채아는 인터뷰를 통해 "저희(출연자들)끼리 생활관에 있으면서 이런 장면에 대해 안 나온다고 얘기도 했었는데 나왔다"며 "저도 방송을 직접 봤는데 모자이크 처리가 돼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한채아는 "코를 푸는데 이물질이 나오기도 했었다"고 털어놨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