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17th JIFF] 로베르 뷔드로 감독 “첫 韓 방문, 개막작 선정까지 정말 기뻐”

기사입력 2016-04-28 15: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전주(전북)=MBN스타 최윤나 기자] 로베르 뷔드로 감독이 한국 영화제를 방문한 소감을 전헀다.

28일 오후 전라북도 전주시 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에서는 제 17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 기자회견이 개최됐다. 이날 기자회견엔는 개막작 ‘본 투 비 블로’ 로베르 뷔드로 감독, 데이빗 브레드 작곡가, 이충직 집행위원장, 이상용 프로그래머가 참석했다.

이날 로베르 뷔드로 감독은 “전주국제영화제에 개막작으로 선정해주셔서 감사드린다. 내 영화를 한국에서 상영하게 돼 기쁘다. 한국 방문이 처음인데, 지금까지 만나지 못한 관객들과 만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사진=정일구 기자
↑ 사진=정일구 기자


제 17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 ‘본 투 비 블루’는 청춘의 음색을 지닌 재즈 뮤지션 쳇 베이커(에단 호크 분)가 모든 걸 잃고 다시 부르는 애틋한 고백을 담은 러브레터로 청춘의 아이콘이었던 에단 호크가 재즈 뮤지션 쳇 베이커로 완벽 변신해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제17회 전주국제영화제는 28일부터 오는 5월7일까지 10일간 개최된다.

최윤나 기자 refuge_cosmo@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화제 뉴스
  • 경찰에 박원순 서울시장 실종 신고 접수돼…공관 주변 수색 중
  • [단독] ABC주스에 사과가 없다고?…소비자 분통
  • [단독] "너는 거지야"…아파트 관리실서 침 뱉고 폭언에 폭행까지
  • 미국 하루 확진 6만여 명 '사상 최대'…"트럼프 유세서 급증"
  • 대검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추미애 "국민의 뜻 부합"
  • 6·17 대책 후 더 올랐다…고삐 풀린 서울 아파트값 3주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