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현성, ‘3일 소극장 콘서트’...서영은 이어 데뷔 동기 박기영 게스트 초청

기사입력 2016-09-01 15:02

[MBN스타 최준용 기자] 가수 김현성이 데뷔 동기 박기영과 스페셜 듀엣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1일 마스이엔티는 “소속가수 김현성의 15년 만의 소극장 콘서트 ‘우리가 사랑한 시간’ 두 번째 공연이 오는 3일 서울 종로 시네코아에서 펼쳐진다. 이날 김현성은 데뷔 동기이기도 한 가수 박기영이 특급 게스트로 초청해 듀엣 무대를 선사 펼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7일 개최된 첫 공연 당시 데뷔 동기 서영은이 게스트로 출연해 김현성과 최초로 듀엣 무대를 선보여 뜨거운 반응을 얻었던 터라 이번에 박기영과 보여줄 또 다른 케미에도 역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 뿐만 아니라 김현성은 이번 콘서트를 찾아온 팬들을 위해 최근 발표한 새 디지털 싱글 앨범 '리즈시절'을 무료로 선물하며 각별한 팬사랑을 보여줄 전망이다.

올해 ‘더 레드’(THE RED)라는 타이틀로 연작 시리즈를 예고하며 본격 가수 컴백을 알린 김현성은 지난 6월 발표한 첫 번째 싱글 ‘소식’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신곡 ‘리즈시절’에도 직접 작사에 참여하며 다시금 뛰어난 감각을 뽐냈다.

특히 이번 신곡에는 “한 때는 나도 잘 나갔는데

이제는 그냥 옛날 오빠…박수칠 때 떠났던 난데 다시 박수 소리에 용기냈죠”라는 등의 자전적 스토리가 인상적인 공감 백배 가사와 함께 감성 발라드를 넘어 신나는 셔플곡으로 돌아온 김현성의 색다른 매력을 엿볼 수 있다.

소극장 콘서트 ‘우리가 사랑한 시간’ 두 번째 시간은 현재 인터파크에서 예매 가능하다.

최준용 기자 cjy@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