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스누퍼, 틴탑-걸스데이에 이어 日 오사카 축제 오른다

기사입력 2016-09-23 09:29 l 최종수정 2016-09-23 09:30

[MBN스타 최준용 기자] 스누퍼가 日서 새로운 한류를 이끌 아이돌로 주목을 받고 있다.

남자 아이돌 그룹 스누퍼가 日 최대 축제인 오사카 ‘YATAI페스티벌’에 초대받아 무대에 오른다.

23일 오전 소속사 위드메이는 “스누퍼가 틴탑-걸스데이에 이어 올해 오사카 ‘YATAI페스티벌’에 초청되어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고 전했다.

‘YATAI페스티벌’은 매년 13만 명 이상의 사람들이 모이는 오사카 최대규모의 축제로 일본 내에서도 유명 스타들이 매년 축하 무대에 서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스누퍼는 22일과 23일, 25일 총 3일 동안

축하무대에 오를 예정이며, 지난 22일 진행된 축하무대 현장에는 스누퍼를 보러온 많은 한국과 일본 팬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는 후문이다. 또한, 오사카 현지 중계요청과 다양한 일본 내 프로그램 섭외 문의가 쇄도하는 등 많은 러브콜을 받고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누퍼는 일본에서 활발한 프로모션 활동 중이다.

최준용 기자 cjy@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