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2016 MBC연예대상]‘신인 DJ상’ 강타 “신인으로 돌아간 기분, 위안되는 방송할 것”

기사입력 2016-12-29 22:17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강타는 29일 밤 상암동 MBC에서 열린 '2016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올해로 데뷔 20주년을 맞는다. 신인으로 돌아온 기분”이라고 말했다.
그는 “라디오는 무엇보다 시청자에게 위로가 되는 공간”이라며 “언제든지 위로가 필요하다면 우리 프로그램을 찾아오셨으면 좋겠다. 더 좋은 목소리, 발전된 모습으로 보답하겠다”고 했다.
이어 “최고의 작가, 제작진이 모여 정말 좋은 호흡을 보여주고 있다”며 “앞으로도 계속 따뜻한 방송으로 찾아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날 시상식

에는 한 해 동안 안방극장에 웃음을 안긴 예능인들이 한 자리에 모인 가운데 김성주 이성경 전현무가 진행을 맡았다. 대상 후보인 김구라, 김성주, 유재석, 정준하는 특별 무대로 웃음을 선사하는 한편,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경합을 펼쳤다.
오는 30일에는 ‘MBC 연기대상’이, 31일에는 ‘MBC 가요대제전’이 각각 생방송된다.
kiki202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