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비디오스타` 윤현숙, "쌍커풀 수술한줄 아무도 몰라"

기사입력 2017-05-24 10: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비디오스타` 윤현숙. 제공|MBC
↑ `비디오스타` 윤현숙. 제공|MBC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나래 인턴기자]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윤현숙이 솔직한 입담으로 네티즌에게 주목받고 있다.
윤현숙은 지난 23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의 '워맨스, 절친 앤 더 시티' 특집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윤현숙은 "남자를 빼앗겼다"며 "윤정수가 김숙과 가상 결혼을 한다며 영상을 보내왔는데 샘이 나더라"고 털어놨다.
윤현숙의 솔직한 고백에 관심이 쏠리고 있는 가운데, 털털한 성격의 윤현숙이 지난 2011년 7월 MBC '놀러와'에서 쌍꺼풀 수술을 했다고 고백한 장면도 다시 화제가 되고

있다.
윤현숙은 "배우가 되고 싶어 방송 3사 시험을 봤는데 모두 떨어졌다. 얼굴이 그랬는지 다 떨어졌다. 그래서 쌍꺼풀 수술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쌍꺼풀 수술을 3번을 한 건데 티가 안 나는지 아무도 한 줄 모른다"고 다 털어놓아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narae1225@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현무2-C' 낙탄 이유는?…미사일 추락, 처음 아니다
  • '윤석열차' 파문 국감 안팎 일파만파…"블랙리스트 연상" vs "문재인 열차면 린치"
  • "앗 가짜네"…모형 휴대전화 맡기고 담배 1,500만 원어치 챙긴 40대
  • "러시아 핵 무력시위 임박"…푸틴, 점령지 합병 서명
  • 돈스파이크 필로폰 투약 혐의 검찰 송치…총 10여차례 투약
  • 박수홍 측 "모친과 관계 회복 원해…부친 폭행, 정신적 흉터 남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