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현장] 낸시랭 “왕진진과 진심으로 사랑해…축복 부탁”

기사입력 2017-12-30 16: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낸시랭 왕진진 기자회견 사진=MK스포츠 제공
↑ 낸시랭 왕진진 기자회견 사진=MK스포츠 제공
[MBN스타 백융희 기자] 낸시랭이 눈물로 남편 왕진진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30일 오후 강남구 삼정호텔에서 진행된 낸시랭, 왕진진(본명 전준주) 논란 해명 기자회견에서 낸시랭은 “저와 제 남편 왕진진은 다시 재회하게 돼서 사랑하고 아끼고 서로 사랑의 결실을 맺고 싶어서 혼인 신고를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저희도 여러분 같이 행복하고 부부로서 잘 살고 싶다. 제 남편과 저는 아픈 과거와 가정사가 있다. 앞서 기사에서 난 사실들을 모두 알고 있다”라고 말했다.

또 낸시랭은 “많은 분들이 저를 걱정해주신다는 걸 안다. 다 알면서도 저는 왕진진, 전준주인 제 남편을 사랑한다. 제 남편도 팝아티스트 낸시랭을 그냥 여성으로서 박혜령을 사랑한다”라고 밝혔다.

끝으로 낸시랭은 “저희 두 부부는 나이가 많은데 초혼으로 만났다. 앞으로 각자

의 분야에서 열심히 활동할테니까 응원과 축복 부탁드린다”라고 마무리했다.

또 사기횡령 혐의을 비롯해 이미 사실혼 관계의 아내가 있다는 이야기까지 전해져 논란이 커졌다. 이에 낸시랭은 한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무성한 소문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해명했지만, 논란이 수그러들지 않자 직접 기자회견 개최를 선언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카타르] 우루과이전 죽도록 뛴 가나 왜?...대통령도 '12년 벼른 복수'
  • '서해 피격' 서훈, 새벽에 구속영장 발부…"증거 인멸 염려"
  • 부천 단독주택서 가스 누출...일가족 3명 일산화탄소 중독
  • '오후 5시인데' 어린이보호구역서 '만취' 음주운전…하교하던 초등생 사망
  • 美, '핵무기' 탑재 가능한 차세대 폭격기 'B-21' 공개
  • 역전골 '황희찬' 대신 "조유민" 외친 벤투...관중도 함께 "유민" 외쳤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