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윤성빈, 압도적 기량으로 1·2차 스켈레톤 합산 1위…금메달 청신호

기사입력 2018-02-15 13: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윤성빈=MK스포츠 DB
↑ 윤성빈=MK스포츠 DB
스켈레톤 국가대표 윤성빈이 1,2차 주행 합산 1위로 금메달 청신호가 켜졌다.

윤성빈이 15일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슬라이딩센터에서 진행된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 스켈레톤 1·2차 주행에서 합산 1위에 올랐다.

1차 주행에서 6번째 선수로 출전한 윤성빈은 50초28의 트랙 신기록으로 1위에 올랐다. 2차 주행에선 20번째 선수로 나서 50초07를 기록, 총 30명의 출전 선수 중 1·2차 합산 기록 1분40초35의 압도적 기량을 선보였다. 최고 시속은 124.2㎞였다.

윤성빈은 우리나라 썰매

종목 최초 금메달 기대주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그는 올 시즌 6차례의 월드컵에서 금메달 4개, 은메달 2개를 목에 걸었다.

한편 윤성빈은 16일 오전 10시 3차 레이스를 펼친다.상위 20명을 추린 뒤 최종 4차레이스를 펼친다.스켈레톤은 이틀간 총 4번의 레이스를 펼쳐 합계 성적으로 순위를 가린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G7 국가 어디길래…트럼프, 러시아 참여에 공개 '난색'
  • 인천 정신과의원 병실서 50대 환자 추락해 사망
  • "현재 지구에서 6번째 대멸종 진행 중, 20년 안에…"
  • 셀트리온 "동물실험 결과 긍정적…7월 말 사람 임상 목표"
  • KBS "여자화장실 불법촬영 용의자, 직원 아냐"
  • "이낙연 34.3% 1년째 대선주자 선호도 1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