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윤성빈 “스켈레톤 첫날 1위? 응원이 큰 힘 됐다”

기사입력 2018-02-15 15: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윤성빈 스켈레톤 국가대표 사진=MK스포츠
↑ 윤성빈 스켈레톤 국가대표 사진=MK스포츠
스켈레톤 국가대표 윤성빈이 금메달을 향해 질주하고 있는 가운데, 윤성빈이 첫 날 경기 소감을 전했다.

윤성빈이 15일 강원도 평창 올림픽 슬라이딩센터에서 진행된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 스켈레톤 1·2차 주행에서 합산 1위에 올랐다.

1차 주행에서 6번째 선수로 출전한 윤성빈은 50초28의 트랙 신기록으로 1위에 올랐다.

2차 주행에선 20번째 선수로 나서 50초07를 기록, 총 30명의 출전 선수 중 1·2차 합산 기록 1분40초35의 압도적 기량을 선보였다. 최고 시속은 124.2㎞였다.

경기 이후 윤성빈은 “컨디션 조절을 꾸준히 해왔다. 지금을 위해 최고의 컨디션을 만든 노력이 나타난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첫날하고 다르게 둘째 날부터는 자신감이 아니라 조금은 침착하게 시합에 임해야 될 거같다는 생각이 든다”고 덧붙였다.

윤성빈은 “첫 올림픽 때는 메달을 생각한다거나 그렇지 않았는데 지금은 충분히 가능한 상태에서 참가하는 거기 때문에 감회가 남다르다. 응원해주시는 게 큰 힘이 된다”고 감사 인사도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뉴욕시장 딸, 흑인사망 시위 참여했다 체포…엄마가 흑인
  • 9분간 흑인 목누른 미 경관 왜 3급살인?
  • 코스닥 52주 만에 최고치···바이오주 약진
  • QR코드가 뭐길래…강남구도 도입
  • 진중권 "박광온 고작 저 사진 때문에 보좌진들…"
  • 민경욱 "지하철 타는 법 배웠다" 누리꾼들 반응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