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TV인사이드] “연출+대본+연기 완벽 3박자”…‘마더’의 힘

기사입력 2018-02-15 15: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마더 호평 사진=tvN
↑ 마더 호평 사진=tvN
[MBN스타 손진아 기자] 감성을 자극하는 연출, 영화 같이 촘촘한 대본, 빈틈없는 배우들의 열연까지 완벽한 3박자를 갖춘 ‘마더’가 매화 언론과 평단,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어 화제를 모은다.

‘웰메이드 드라마’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는 tvN 수목드라마 '마더'(연출 김철규/ 극본 정서경/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는 엄마가 되기엔 차가운 선생님 수진(이보영 분)과 엄마에게 버림받은 8살 여자 아이 혜나(허율 분)의 진짜 모녀가 되기 위한 가짜 모녀의 가슴 시린 모녀 로맨스.

첫 방송부터 강렬한 메시지를 던지며 폭발적 화제를 불러일으킨 ‘마더’가 회를 거듭할수록 웰메이드 드라마라는 입소문이 들불처럼 번지고 있다. 이에 ‘마더’가 연일 극찬 받고 있는 이유를 언론-평단-시청자의 입을 빌려 짚어본다.

‘마더’에 대해 평단은 “허율은 미래가 기대되는 배우”(정석희 칼럼니스트), ”2018년은 이제 막 시작됐는데, 벌써 올해의 드라마가 나와버렸다”(한겨레 이승한 칼럼니스트), “상처투성이 여성들이 꼭 끌어안고 서로의 용기가 되어가는 이야기”(김선영 칼럼니스트) 등 ‘마더’가 선사하는 깊은 울림과 강렬한 메시지에 대한 호평을 쏟아냈다.

이어 수려한 영상미가 빛나는 김철규 감독의 감각적인 연출력과 정서경 작가의 탄탄한 전개와 디테일한 대본에 대한 찬사도 이어졌다.

특히 각양각색의 어머니의 군상을 표현해 내며 폭풍열연을 선보이고 있는 배우들에 대한 찬사도 빼놓지 않았다.

시청자들 역시 ‘마더’에 대한 아낌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진부한 사랑 얘기만 가득한 드라마가 아닌 이런 웰메이드 드라마라니 행복합니다”(song****), “잔잔한 것 같으면서도 감동에 긴장, 생각까지 이보영씨만 믿고 보기 시작한 드라마인데 너무 몰입해서 보고 있어요!!!”(mon****), “매화 먹먹한 가슴 부여잡고 보고 있습니다”, “이런 드라마는 널리 알려야한다! 응원합니다!”(daai****), “정말 모든 배우들 연기 다 잘하고 윤복이 맴찢”(vick****), “감독, 작가, 배우 장점 밖에 없는데 실패할 리가 끝까지 빈틈없이 진행되면 소장작이 될 듯”(jhpa****) 등 높은 만족도를 드러냈다.

이처럼 ‘마더’는 언

론, 평단 및 시청자들의 압도적인 호평으로 ‘2018 올해의 드라마’로 강력 추천되며 Must-See 드라마의 파워를 보여줄 예정이다.

한편, '마더'는 매주 수, 목 밤 9시 30분 tvN 방송. 국내 방영 24시간 후 매주 목, 금 밤 9시 45분 tvN 아시아를 통해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에서도 방송된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천서 목사 등 18명 추가 확진…"교회 부흥회서 집단감염"
  • 셀트리온 주가, 코로나19 치료제 동물실험 결과에 강세
  • '1인당 150만원' 고용안정지원금 오늘부터 신청…대상자는?
  • 머리카락 만지며 성적 농담…1·2심 무죄, 대법은?
  • 진중권 "이용수할머니께 악플, 이게 민주당 수준"
  • 가정폭력 때문에 피신했는데…아내 찾아와 분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