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육대’ 드림캐쳐 지유, 시선 강탈한 여신 미모

기사입력 2018-02-16 08:23 l 최종수정 2018-02-16 08: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아육대’ 사진=‘아육대’ 캡처
↑ ‘아육대’ 사진=‘아육대’ 캡처
드림캐쳐의 지유가 여신 미모를 뽐냈다.

드림캐쳐 지유는 15일 오후 방송한 MBC 설특집 '2018 아이돌스타 육상 볼링 양궁 리듬체조 에어로빅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에 출연해 리듬체조에 나섰다.

지유는 아리아나 그란데의 '데이드림(Daydream)'을 배경 음악으로 사랑에 빠진 꿈꾸는 소녀로 분했다. 그는 우아하면서도 아름다운 연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차상은을 비롯한 해설진들 역시 "큰 키와 함께 음악을 잘 표현하는 선수", "선이 참 예쁘다", "표정이 정말 좋다", "연습한 데로 굉장히 잘했다" 등의 칭찬을 쏟아냈다.

지유는 아쉽게도 순위권에선 밀려났지만, 월드투어 '플라이 하이(Fly High)'로 바쁜 나날을 보내면서도 열심히 연습한 연기를 통해 뜨거운 박수를 이끌어냈다.

드림캐쳐 지유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연습했다. 결과보다 연습 과정에서 많은 경험을 해 만족한다"면서 "비록 지금 유럽 투어로 영국 런던에 있지만 이

렇게 설 명절에 '아육대'를 통해 여러분들을 만날 수 있어 감사드린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드림캐쳐는 현재 월드투어 '플라이 하이'의 일환으로 유럽 7개국 투어에 임하고 있으며, 오는 3월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 뒤 '악몽' 콘셉트를 잇는 신보로 컴백할 예정이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여의도 학원강사 일가족 확진…여의도·인천 비상
  • 美 일부 도시 야간통행 금지령…트럼프 강경 대응 논란도
  • 확진자와 창문 열고 10분 대화…50대 가족 양성
  • 법요식…통합 "야당 존립 흔들어" 민주 "나중에 발표"
  • 윤미향, '김복동 장학금' 논란 "의혹 사실 아니야"
  • 美 '가혹 행위 흑인 사망' 반발 시위·폭동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