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화유기`, 이승기... 오연서 몸 차지한 이세영에 "계속 좋은 꿈 꿔"

기사입력 2018-02-17 21: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원태성]
손오공(이승기)이 삼장(오연서)의 몸을 차지한 선녀(이세영)에게 모르는 척을 했다.
17일 밤 9시 5분 tvn에서 방송된 '화유기'에서는 삼장의 몸을 차지한 선녀가 손오공에게 접근하는 모습이 나왔다. 선녀는 손오공에게 "손오공 난 니가 원하는 삼장이야, 니가 이렇게 와줘서 너무 좋아."라고 했다. 손오공은 다가오는 선녀를 끌어 안으며 "내가 너를 두고 어디를 가겠니."라고 답하며 선녀가 삼장의 몸을 차지한 줄 모르는 척 했다.
하지만 삼장의

몸을 안은 손오공의 표정은 바뀌었다. 선녀가 "꼭 꿈을 꾸는 것 같아."라고 하자, 손오공은 "그래, 계속 좋은 꿈 꿔야지."라고 말하며 선녀 몰래 섬뜩한 표정을 지어 삼장의 정체를 알고 있는 듯해 보였다.
한편, 삼장의 몸을 선녀가 차지했다는 것을 안 마왕, 사오정, 저팔계는 어떻게 삼장이 다치지 않고 선녀의 몸에서 나오게 할지에 대해 의논했다.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민주당 내 첫 진상조사 요구…여성의원들 "반복돼선 안되"
  • [단독] 지하철에서 여성 불법촬영하던 40대 공무원 붙잡혀
  • "집에 가지 않겠다"…보호관찰관 폭행한 50대 전자발찌 착용자
  • 미 보건당국 "코로나19 백신 4~6주 뒤 생산 돌입"
  • 유출 의혹 확산…'박원순 휴대전화' 포렌식 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