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니티 앤씨아 “‘더유닛’서 ‘포코포코’ 하고 싶었다…귀여워”(V라이브)

기사입력 2018-03-01 21: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유니티 앤씨아 사진=V라이브 방송 캡처
↑ 유니티 앤씨아 사진=V라이브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유니티 앤씨아가 KBS2 ‘더유닛’ 경연곡을 언급했다.

1일 오후 네이버 V라이브에서는 ‘UNI.T, WHO ARE U?’가 방송됐다. 이날 주인공은 유니티의 앤씨아다.

앤씨아는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는 ‘더유닛’ 출연 당시 탐났던 경연곡에 대해 “‘포코포코’ 정말 하고 싶었다”고 답했다.

앤씨아는 “‘포코포코’ 너무 귀엽다. 중간에 럭키가 부르는 파트인데 ‘동화 속 마법처럼’ 이 부분이 너무 귀여워서 하고 싶었다”고 털

어놨다.

이어 “결국 ‘올웨이즈’를 하게 됐다. 그래도 경연곡들 다 너무 좋다. 사실 모든 노래를 부르고 싶었다”며 다른 경연곡도 언급했다.

그러면서 “특히 ‘코스모스’ 노래를 진짜 불러보고 싶었다. 가이드 하신 분 목소리가 제가 엄청 좋아하는 가수였다. 그래서 꼭 한번 불러보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그만 끝내고 싶다"…30대 경찰, 유서 남기고 극단 선택
  • 체감 유가 100달러 육박…'유류세 인하' 가능성도
  • "다들 보고만 있었다" 전철 안에서 성폭행...美 '충격'
  • 95세 송해, '전국노래자랑' 후임 MC 질문에 "이상용? 아니면 이상벽?"
  • 김어준 "이재명 28%가 민심? 역선택 넘어선 조직표 동원"
  • 배우 정준호 대주주 회사, '직원 임금체불·임원 욕설'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