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넌 기다려”…‘리턴’ 박기웅, 신성록에 싸늘한 경고

기사입력 2018-03-01 22:19 l 최종수정 2018-03-01 23: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리턴’ 박기웅 사진=리턴 방송 캡처
↑ ‘리턴’ 박기웅 사진=리턴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리턴’ 박기웅이 신성록에 경고했다.

1일 오후 방송된 SBS ‘리턴’에서는 태석(신성록 분)과 인호(박기웅 분)가 신경전을 벌였다.

이날 인호는 태석과 만났다. 태석은 그런 인호에 “최자혜가 널 염미정 살인용의자로 엮었듯 날 안학수 살인용의자로 엮었다. 못 믿겠으면 확인해보라”고 말했다. 인호는 “너넨 날 외면했어. 진실을 밝히려는 준희를 죽이려 했고”라며 배신감을 표했다.

그러자 태석은 “거기까지 해라 친구끼리”라고 답하더니 “아직 유효하냐”는 인호에 말에 “노력하는 거지. 관계는 노력에서 비롯되니까”라며 태연하게 말했다.

이어 “미정인 나나 애들도

겁났어. 그렇다고 그 선택이 잘했다는 게 아니고, 잘못된 판단이 너한테 불똥 튈 줄 상상도 못 했어”라고 해명했다.

그러나 인호는 “더 이상 네 얘기 듣고 싶지 않아. 넌 일단 기다려 내가 어떤 결정을 내릴지”라며 자리를 떴다. 이에 태석은 “내 앞에서 등 돌리지 마라”라며 인호를 향해 총구를 겨누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공수처, 민간인 김경율 회계사 통신기록 조회…"이상한 일"
  • 靑 "베이징올림픽 보이콧 검토 안 해…종전선언과 무관"
  • 경실련 "문재인 정부에서 서울 집값 두 배 올라"
  • 추미애 "쥴리 실명 증언 등장"…윤석열 측 "강력한 법적 조치"
  • 추미애, 회초리 들고 윤석열 종아리 매질…'尹 잡는 매' 재등장
  • '여성=젖소' 묘사한 서울우유 광고…논란되자 동영상 '비공개' 전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