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무한도전’ 양세형, 신봉선과 트러블 메이커 등극…‘치명적인 유혹’

기사입력 2018-03-03 11: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무한도전’ 양세형, 신봉선 사진=MBC ‘무한도전’
↑ ‘무한도전’ 양세형, 신봉선 사진=MBC ‘무한도전’
[MBN스타 신미래 기자] ‘무한도전’ 양세형과 ‘셀럽파이브’의 신봉선이 무대 위 치명적 ‘트러블 메이커’에 등극했다.

3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MBC 리얼버라이어티쇼 ‘무한도전’(기획 김태호 연출 임경식, 김선영, 정다히 작가 이언주)에서는 ‘무한도전’과 ‘셀럽파이브’의 커버댄스 최강자를 가리는 대결이 펼쳐진다.

제작진에 따르면 양세형과 신봉선은 첫 만남부터 묘한 핑크빛 기류를 뿜어내며 시선을 모았는데, 대결 중에도 서로를 살뜰히 챙기며 마치 ‘아이돌육상대회’ 현장 속 풋풋한 걸그룹과 보이그룹의 멤버에 빙의 된 모습을 보여줬다.

이에 다른 멤버들이 두 사람 사이에 ‘러브라인’을 언급하자 양세형은 “장난이라도 그런 소리하지 마세요”라며 딱 잘라 선을 그어 현장을 폭소케 했다는 전언이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양세형과 신봉선은 붉은 조명 아래 완벽한 커플로 변신해 시선을 모은다. 신봉선은 ‘맨발의 디바’로 한층 더 섹시함을 발산하고 있고, 양세형은 온몸을 자신감으로 무장한 듯 한껏 치명적인 매력을 뿜어내고 있다.

두 사람은 이미 약속됐던 무대인 것 마냥 과감한 터치와 아슬아슬한 밀당을 하는 여유까지 부

리며 소름 돋는 무대를 펼쳤다고 전해 기대를 더한다. 특히 어디서도 보지 못한 아찔한 ‘비행기’ 퍼포먼스를 펼치는 모습은 보는 이들을 폭소케 만든다.

앞서 ‘러브라인’에 대해 단단히 선을 그었던 그들이기에 두 사람의 충격적인 무대를 본 다른 멤버들은 경악을 금치 못하고 멘붕에 빠졌다는 후문이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소방서에서 집단감염 발생 '비상'…서울 동대문소방서 직원 14명 확진
  • 김현종, 헨리 키신저 만났다…이재명에 "행운을 빈다"
  • 김의겸 "윤석열, 박근혜 닮아가…프롬프터 왕자와 수첩 공주"
  • 이준석, 장제원 없는 부산 사무실 기습 방문…권성동에 '맞불설'
  • 래퍼 노엘, '윤창호법 위헌' 혜택 없다…"음주측정거부 가중처벌 유지"
  • "돈 때문에 할머니와 결혼?…나도 돈 많다" 46살 연하 남편의 고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