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재석 “‘런닝맨’ 때문에 늘 속옷 2벌 갖고 다녀” 깜짝 고백

기사입력 2018-03-04 10: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런닝맨' 유재석이 깜짝 고백을 했다.
4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유재석과 이광수가 ‘런닝맨’에 대처하는 꿀팁을 공개한다.
최근 진행된 ‘런닝맨’ 녹화는 여행지 선택은 물론 게스트 섭외까지 랜덤으로 진행해 즉흥 여행을 떠나는 ‘랜덤 투어’ 레이스로 꾸며졌다. 꼴찌에게는 엄청난 벌칙이 주어지는데 ‘물 폭탄 벌칙’이라 예측한 유재석은 “‘런닝맨’ 때문에 늘 속옷 2벌 가지고 다닌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런닝맨 공식 ‘단골 꼴찌’ 이광수 역시 “난 옷 안에 늘 수영복을 입고 다닌다”며 한 술 더 떠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번 레이스의 벌칙은 물 폭탄 벌칙이

아닌 더 충격적인 벌칙으로 멤버들을 경악시켰는데, 이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방송 전부터 팬들 사이의 SNS에서는 태국에서 ‘런닝맨’ 멤버들과 에이핑크 손나은을 봤다는 목격담이 잇따라 올라오기도 했다. 모든 것이 베일에 가려진 ‘랜덤 투어’의 정체가 ‘런닝맨’에서 전격 공개된다. 5일 오후 4시 50분 방송.
shinye@mk.co.kr


화제 뉴스
  • 임진강 폭우에 군남댐 수문 전부 개방…주민들 긴급 대피
  • 가평에서 토사에 펜션 완파…3명 숨진 채 발견
  • '성추행 의혹 외교관' 귀국 인사조치…언론플레이엔 '유감' 표명
  • 홍천 캠핑 확진자, 선릉역 커피전문점에 30분 머물러…"연쇄 감염 확인 중"
  • 서울 16개 하천 출입통제…홍제천·불광천 한때 범람 위험 '대피경보'
  • 윤석열 침묵 깨고 직접 쓴 인사말 보니…각종 논란 입장 담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