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화유기 종영’ 씨스타 출신 윤보라, 작별 인사...“화유기 빠빠”

기사입력 2018-03-05 13: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윤보라. 사진|윤보라 인스타그램
↑ 윤보라. 사진|윤보라 인스타그램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백민경 인턴기자]
걸그룹 씨스타 출신 배우 윤보라가 ‘화유기’ 종영 인사를 남겼다.
윤보라는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옥룡 #앨리스 #화유기 빠빠”라는 메시지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윤보라는 지난 4일 종영한 tvN 토일드라마 ‘화유기’에서 맡았던 톱스타 앨리스의 모습으로 화려한 의상을 입고 있다. 그는 ‘화유기’를 떠나 보내는 듯 작별의 손키스 포즈를 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에 팬들은 “보

라언니 너무 수고 많았어요!”,”화유기 끝나서 너무 아쉽네요”,”너무 슬펐어요ㅠㅠ 빨리 다음 작품에서 볼 수 있기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보라는 지난해 6월 씨스타 해체 이후 이승기가 소속된 후크엔터테인먼트로 옮긴 뒤 연기자로서 활동을 시작했다.
bmk221@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尹 대통령 "화물연대 파업, 북한의 핵 위협과 마찬가지…굴복하면 악순환"
  • 머스크 "애플, 트위터 광고 전면 재개"…갈등 풀렸나
  • 만취 주한미군, 택시기사 폭행 혐의 입건
  • 인천 2호선에 낙서하고 도주한 20대 미국인…루마니아서 검거
  • [카타르] 벤투, 환하게 웃으며 '주먹 인사' 나눈 여성의 정체는
  • 포르투갈 옷 입고 응원하던 日 방송인...'황희찬 역전 골'에 '충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