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카데미 시상식] ‘셰이프 오브 워터’, 작품상 수상…봉투 직접 확인한 감독

기사입력 2018-03-05 13: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셰이프 오브 워터’ 포스터 사진=이십세기폭스코리아
↑ ‘셰이프 오브 워터’ 포스터 사진=이십세기폭스코리아
[MBN스타 신미래 기자] 영화 ‘셰이프 오브 워터 사랑의 모양’이 제90회 아카데미시상식 작품상 수상, 4관왕에 달성했다.

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90회 아카데미시상식이 진행됐다.

이날 감독상, 음악상 미술상에 이어 ‘셰이프 오브 워터 사랑의 모양’이 작품상을 수상, 4관왕을 달성했다.

감독상에 이어 작품상을 수상하며 시상식에 무대에 오르게 된 기예르모 델 토로는 수상 봉투를 직접 확인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해 ‘문라이트’가 작품상을 수상해야 했으나 발표자의 실수로 ‘라라랜드’가 호명되며, 수상자를 번복하는 일이 일어난 바 있다.

이어 기예르모 델 토로는 “감사하다. 모든 젊은 영화 제작자 여러분 어떻게 실제로 영화가 만들어지는지 이것을 보시기 바란다”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어 “저는 영화를 좋아하

고 멕시코에서 자랐다. 이런 일이 벌어질 거라고 생각 못했다”라며 “이런 꿈을 꾸는 이들에게 들려드리고 싶다. 이게 문이다. 두드리고 들어와라”고 덧붙였다.

한편 일명 ‘오스카상’이라고도 하는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은 미국 영화업자와 사회법인 영화예술 아카데미협회가 수여하는 미국 최대의 영화상이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화제 뉴스
  • 레바논 베이루트 폭발 참사 사망자 100명 이상…부상자 4천 명 넘어
  • 파주 임진강 비룡대교 일대 홍수주의보 발령…"인근 주민 유의해야"
  • [속보] 소양강댐 3년 만에 수문 개방…초당 3천t 방류 시작
  • 전철 1호선 광운대~청량리 12시부터 운행 재개…"노후 배수관 추락이 원인"
  • 임진강 최북단 필승교 수위 사실상 역대 최고치 넘어
  • "왜 마스크 안 써" 뜨거운 커피 얼굴에 끼얹은 여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