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프리카티비(TV) BJ 외질혜 악성 게시글 범인이 외질혜 전 매니저?

기사입력 2018-03-12 15: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아프리카티비(TV) BJ 외질혜
↑ 사진=아프리카티비(TV) BJ 외질혜
아프리카티비(TV) BJ 외질혜에 관해 악성 댓글을 달던 범인 외질혜 방송의 전 매니저였던 것으로 밝혀졌다.

외질혜는 지난 1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하루에 10개씩 악성 글 쓰다가 딱 걸린 전 매니저?'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지혜는 영상을 통해 "요즘 인터넷 방송 갤러리에 그런 말이 나온다. '지혜 열혈 다 떠났네', '지혜 매니저 없다'라는 내용으로 글 쓰는 애가 있다"고 자신에 관한 악성 글을 쓰는 네티즌에 관해 이야기를 꺼냈다.

외질혜는 "걔가 내 전 (채팅 관리)매니저였다. 내가 자주 들어오고 친하니까 고정 매니저로 올려줬다. 근데 내가 매니저에서 내린 이유는 내 열혈 팬들한테 카톡으로 '나 외질혜랑 철구랑 실제 친구다. 나한테 잘 보여라'라고 말하며 갑질을 하고 다녔다"고 말했다.

결국 지혜의 열혈 팬들은 지혜의 방송 채널에 들어오지 않게 됐다. 열혈 팬들은 불만이 있었지만 지혜의 실제 친구라고 밝힌 전 매니저의 갑질 때문에 불만사항을 지혜에게 직접 전하지도 못했다. 하지만 이후 전 매니저의 행동을 알게 된 지혜는 매니저에서 그를 내렸다.

전 매니저는 지혜에게 "나는 괜찮다. 잘 지내라"고 말했지만 실상은 달랐다. 전 매니저는 인터넷 방송 갤러리에 지혜를 비난하는 글을 작성했다. 지혜는 "아이피를 안다. 똑같은

아이피로 하루에 글을 10개씩 쓴다"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지혜의 아프리카티비 방송국에 "외질혜 네가 그런 식으로 하니까 열혈들이 다 떠났다. 전 열혈들한테 잘했어야지"라는 내용의 댓글을 달았다. 그 댓글 또한 전 매니저임을 알게 된 계기로 지혜는 "전 매니저 인스타그램 아이디더라"고 밝혔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포커스M] 1만 명 강제동원된 국내 일본 무기공장 '조병창' 철거 논란
  • 경북 청도 운문댐서 배 전복…4명 탈출·1명 실종 돼 구조중
  • "옥상에 사람 매달려 있어요" 119 신고…실제 시신이었다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