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현지에서먹힐까` 홍석천 "520만원 스미싱 피해, 대박날 조짐"

기사입력 2018-03-26 15: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ㅣ유용석 기자
↑ 사진ㅣ유용석 기자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방송인 홍석천이 스미싱 피해를 당한 것을 언급했다.
2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에서 tvN 새 예능프로그램 '현지에서 먹힐까?'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우형PD, 홍석천, 이민우, 여진구 등이 참석했다.
이날 홍석천은 "좋은 일이 일어나기 전에 항상 안 좋은 일을 겪는다"며 최근 스미싱 피해를 당한 것을 언급했다.
홍석천은 앞서 자신의 SNS를 통해 태국에서 '현지에서 먹힐까?'를 촬영하던 와중 스미싱 피해를 당했다고 밝힌 바 있다.
홍석천은 "520만원을 피해당했다"면서 "액땜이라고 생각한다. '현지에서 먹힐까?'가 대박날 조짐"이라고 말했다.
'현지에서 먹힐까?'는 각 나라 음식에 일가견이 있는 셰프가 현지에서 푸드트럭을 운영하는 프로그램. 푸드트럭을 타고 태국요리로 태국

전역을 일주할 계획이다.
'대한민국 태국 요리 1세대'로 핫플레이스를 점령한 홍석천과 그의 절친 이민우, 데뷔 이래 최초로 고정 예능에 출연해 관심을 모은 배우 여진구는 자신들만의 레시피가 담긴 태국 요리를 진지하지만 유쾌하게 선보이며 다채로운 볼거리를 안긴다.
'현지에서 먹힐까?'는 오는 27일 화요일 밤 11시 첫방송된다.
shinye@mk.co.kr

화제 뉴스
  • 뉴욕시장 딸, 흑인사망 시위 참여했다 체포…엄마가 흑인
  • 9분간 흑인 목누른 미 경관 왜 3급살인?
  • 코스닥 52주 만에 최고치···바이오주 약진
  • QR코드가 뭐길래…강남구도 도입
  • 진중권 "박광온 고작 저 사진 때문에 보좌진들…"
  • 민경욱 "지하철 타는 법 배웠다" 누리꾼들 반응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