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설경구·전도연, 영화 ‘생일’ 캐스팅 확정…4월 크랭크인(공식)

기사입력 2018-03-26 16: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설경구, 전도연 영화 ‘생일’ 캐스팅 확정 사진=씨제스, 매니지먼트 숲
↑ 설경구, 전도연 영화 ‘생일’ 캐스팅 확정 사진=씨제스, 매니지먼트 숲
[MBN스타 신미래 기자] 영화 ‘생일’(가제)이 설경구와 전도연으로 주연 캐스팅을 확정하고 오는 4월 크랭크인을 앞두고 있다.

‘생일’(감독 이종언)은 사고로 아이를 잃은 아빠, 엄마, 동생 그리고 남겨진 이들이 함께 서로의 아픈 마음을 보듬어가는 이야기를 그리는 영화다.

설경구와 전도연, 명불허전 연기 내공을 보유한 두 배우가 ‘생일’에서 재회한다. ‘나도 아내가 있었으면 좋겠다’이후 스크린에서 다시 만나는 설경구와 전도연은 서로 다른 상처와 슬픔을 지닌 부부로 호흡을 맞춘다.

설경구는 아들이 세상을 떠나는 순간 가족 곁을 지키지 못한 미안함을 품고 살아가는 정일역을 연기한다. 전도연은 돌아오지 못하는 아이에 대한 그리움 속에서도 마트에서 일하며 묵묵히 생계를 꾸려가는 순남 역을 맡았다.

‘생일’의 이종언 감독은 이창동 감독 작품 ‘밀양’과 ‘시’에서 연출부로 활동했고, 다큐멘터리‘친구들 숨어있는 슬픔’을 연출한 바 있

다.

이종언 감독은 “’가슴에 묻는다’는 말로는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이들의 슬픔이 다 표현 될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 너무 아프기에 들여다보기 어렵지만그렇기에 우리가 놓치고 있을지 모를, 그러다가 시간이 흘러 잊어버릴지도 모를 이야기를 ‘생일’을 통해 하고 싶었습니다” 라고 소감을 밝혔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화제 뉴스
  • "30년 동안 정대협에 이용당해…김복동 할머니까지 이용"
  • [단독] 시민 폭행하고 소란 피운 현직 경찰관
  • "인기색상 품절" 스타벅스 가방 '리셀링' 극성
  • "마스크 안 쓰면 택시, 버스 승차거부 허용"
  • 민주 "수사 후 입장 결정" 윤미향은 '침묵'
  • 문 대통령 "전시 재정 필요…3차 추경안 처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