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인형의 집` 박하나, 다시 왕빛나와 손 잡았다…`공공의 적` 한상진에 선전포고(종합)

기사입력 2018-03-26 21: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박하나 왕빛나=KBS2 인형의 집 방송화면
↑ 박하나 왕빛나=KBS2 인형의 집 방송화면
'인형의 집' 박하나가 선전포고를 했다. 한상진을 잡기 위해 왕빛나와 손을 잡았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22회에서는 박세연(박하나 분)이 은경혜(왕빛나 분)와 손을 잡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홍세연은 은경혜가 장명환(한상진 분)에게 지속적으로 폭행을 당했다는 것을 알아차렸다. 그는 은경혜에게 걱정하는 소리를 했지만 장명환에게 기태(이호재 분)의 영화공장 사건으로 협박을 당하고 있던 터라 아무런 방도가 없었던 터라 안타까워했다.

이후 홍세연은 예정대로 사직서를 내려 했지만 이재준(이은형 분)이 직접 위너스 디자인실을 보여주며 마음을 돌렸다. 홍세연이 “퇴직 선물 감사하다”며 사직서를 내밀자 이재준은 “축하 선물이다. 위너스 디자인 연수생 합격했다. 힘들겠지만 마지막에는 웃게 될 거다”고 응원했다.

그날 밤 늦게 장명환은 세연을 찾아와 “두

번 다시 저택에 얼씬하지 마라”고 협박했다. 이에 홍세연은 굴하지 않고 "사장님 때문에 방금 마음이 바뀌었다. 그만 두려고 했는데 내일 저택으로 다시 출근해야 겠다”고 말했다.

방송 말미 홍세연은 다시 은경혜가 있는 집으로 돌아갔고 장명환이 보는 앞에서 두 사람은 옅은 미소와 함께 악수를 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G7 국가 어디길래…트럼프, 러시아 참여에 공개 '난색'
  • [속보] 검찰, 조국 5촌 조카 조범동에 징역 6년 구형
  • [속보] 오거돈, 유치장에서 병원 이송…"혈압 상승"
  • 정부, WTO 제소 절차 재개 "일본 해결 의지 없다"
  • 코로나19로 얼굴 검게 변한 중국인 의사 숨져
  • "자율주행 중" 테슬라차 넘어진 화물차와 추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