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주간아이돌’ 이상민·김신영·유세윤 3MC 확정

기사입력 2018-03-27 11: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이상민, 김신영, 유세윤이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의 새로운 MC로 확정됐다.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이 새로운 MC 이상민, 김신영, 유세윤 세 사람과 함께 2막을 시작한다. 먼저 신규 MC로 알려진 김신영, 유세윤에 이어 마지막 MC 이상민까지 합류하며 신선한 조합에 대한 기대감이 모아진다.
이상민, 김신영, 유세윤 세 사람은 음악 분야에서 기획자로 활동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아이돌 기획자로 활동 해 온 이상민, ‘셀럽파이브’로 걸그룹 아이돌에 도전한 김신영, ‘UV’로 기획자, 가수 활동을 경험 한 유세윤, 이 세 사람은 누구보다 아이돌에 대한 이해가 깊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3MC는 편안한 캐릭터로 어떤 아이돌이 와도 이들을 무장해제 시킬 수 있을 것이라 기대된다. 신인 아이돌에게는 끼와 매력을 분출할 수 있는 편안한 분위기를 만들어 주고 기존 인기 아이돌은 숨겨진 매력을 끄집어낼 수 있는 MC가 되어 줄 것이다.
세 사람이 ‘주간아이돌’에서 발휘할 것이라 기대되는 서로 다른 역할도 있다. 아이돌 시조의 시초이자 아이돌 기획자였던 이상민은 아이돌의 매력을 포착해 내는 역할을 기대할 수 있다. 김신영은 다년간 ‘쇼챔피언’ MC를 맡으며 아이돌 가수들과의 친분은 물론 아이돌에 대한 지식이 남다르다. ‘뼈그맨’ (

뼛속 까지 개그맨)으로 알려진 유세윤은 특유의 깐족거리는 캐릭터를 발휘해 ‘주간아이돌’의 전매특허 ‘아이돌 몰이’에 능할 것으로 예측된다.
새로운 MC 군단과 함께 하는 ‘주간아이돌’은 휴식기를 거쳐 재정비 후 시청자 곁으로 돌아온다.
sje@mkinternet.com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이재명, 이낙연·정세균에 맞대응…"우려가 기우되게 하겠다"
  • 1호선 금정역 부근 선로에 있던 80대, 열차에 치여 숨져
  • 방역당국 "5인 이상 실외체육 동호회 불가"
  • LG전자 모바일 '5조 적자' 한계 왔나?…"모든 가능성 검토"
  • 이재웅 "다양성 후퇴, 노쇠화 가속"…문 정부 정면 비판
  • [김주하 AI 뉴스] 주호영 발언에 민주당 '발칵'…재봉틀을 선물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